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한국, 아시아야구선수권서 일본에 완패

송고시간2019-10-19 18:33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2019 아시아야구선수권대회에 출전하는 한국 대표팀
2019 아시아야구선수권대회에 출전하는 한국 대표팀

(서울=연합뉴스) 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가 2019 아시아야구선수권대회에 출전할 한국 야구대표팀이 11일 대만으로 떠났다고 밝혔다. 윤영환 감독이 이끄는 대표팀은 14일부터 20일까지 대만 타이중에서 아시아야구선수권대회를 치른다. 이번 대표팀은 대학 선수 20명, 고교 선수 4명으로 구성했다. 2019.10.11 [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 한국 야구대표팀이 제29회 아시아야구선수권대회 슈퍼라운드 최종전에서 일본에 완패했다.

윤영환 감독이 이끄는 야구대표팀은 19일 대만 타이중 인터컨티넨털 구장에서 열린 일본과의 경기에서 3-11로 패했다.

한국은 20일 오후 1시 대만-중국의 패자와 3위 결정전을 치른다. 한국은 3위를 차지해야 도쿄올림픽 최종 예선 출전 자격을 얻는다.

한국 야구는 11월에 열리는 프리미어12에서 대만, 호주보다 나은 성적을 거둬 6강 슈퍼라운드에 진출하면 아시아·오세아니아 대표 자격으로 도쿄올림픽 출전권을 확보한다.

그러나 프리미어12에서 출전권을 얻지 못하면 최종 예선에서 마지막으로 본선행에 도전해야 한다. 한국이 최종 예선에 가려면 아시아야구선수권에 출전한 대표팀이 꼭 3위를 해야 한다.

한국은 1회 2점, 3회 3점을 내주고 0-5로 끌려갔다.

그러다가 5회 류효승(성균관대), 최태성(홍익대)의 연속안타와 정진수(연세대)의 볼넷으로 만든 2사 만루에서 김경민(성균관대)의 싹쓸이 2루타로 3-5로 추격했다.

하지만 한국은 6회 1점, 7회에도 3점을 주며 간격을 좁히지 못했고, 8회에는 우월 솔로홈런 맞고 8점 차로 크게 졌다.

cany9900@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