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文대통령, 오늘 종교지도자 靑 초청…'통합 메시지' 낼듯

송고시간2019-10-21 05:00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조국 정국' 이후 간담회 주목…종교계 역할 당부 전망

문 대통령, 7대 종단 지도자들과 오찬 함께하며
문 대통령, 7대 종단 지도자들과 오찬 함께하며

문재인 대통령이 2월 18일 낮 청와대에서 열린 7대 종단 지도자 초청 오찬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임형섭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21일 청와대 상춘재로 주요 종교 지도자들을 초청해 간담회를 연다.

이번 간담회에는 기독교, 천주교, 불교, 원불교, 천도교, 유교 등 주요 종단 지도자들이 참석한다.

문 대통령이 종교 지도자들을 만나는 것은 지난 7월 26일 불교 지도자들과 오찬을 한 이후 약 3개월 만이며, 주요 종단 지도자들을 한 번에 초청한 것은 지난 2월 18일 7대 종단 지도자 초청 오찬 이후 8개월여 만이다.

특히 이른바 '조국 정국'을 거치면서 진영 간 갈등이 격해지고 국론분열 우려가 제기된 직후 간담회가 성사돼 주목된다.

이에 따라 문 대통령이 이번 간담회에서 종교 지도자들에게 국민 통합을 위해 힘써 달라고 강조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온다.

문 대통령은 아울러 한반도 평화 정착을 위한 정부의 노력을 종교계가 뒷받침해달라는 당부도 할 것으로 보인다.

hysup@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