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충남 내포신도시에 2022년 암 치료 전문 종합병원 개원

송고시간2019-10-21 14:34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충남개발공사-중입자암치료센터 의료시설용지 매매계약

내포신도시 전경
내포신도시 전경

[충남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홍성=연합뉴스) 박주영 기자 = 충남 홍성·예산 일원 내포신도시에 2022년 암 치료 전문 종합병원이 문을 연다.

21일 충남도에 따르면 충남개발공사는 지난 16일 한국중입자암치료센터와 내포신도시 내 종합의료시설용지 매매 계약을 체결했다. 계약 규모는 191억원이다.

한국중입자암치료센터는 2022년까지 종합의료시설용지 3만4천214㎡에 암 치료 전문 종합병원을 건립할 계획이다.

성형외과, 치과, 소아과 등 일반 과목과 특수 질환과를 포함해 500병상 규모의 종합병원으로 조성한다.

독일의 선진형 중입자 가속기를 도입할 계획으로, 3·4기 암 환자 치료도 가능하다고 센터는 설명했다.

도는 이달 중 병원 설립 투자사업계획서와 관련 서류를 검토한 뒤 현장 실사를 거쳐 센터와 투자 협약을 체결할 계획이다.

양승조 충남지사는 "내포신도시 의료용지에 암센터를 시작으로 헬스케어타운, 헬스팜에 이르는 친환경 의료관광 복합단지를 조성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jyoung@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