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트럼프 "中과 무역협상 잘 진행돼…2단계 문제는 해결 더 쉬워"

송고시간2019-10-22 02:45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칠레 APEC 정상회의 전까지 1단계 합의 서명 긍정적 언급

(워싱턴=연합뉴스) 류지복 특파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21일(현지시간) 중국과 무역협상이 잘 진행되고 있다며 무역전쟁의 종지부를 찍을 합의 가능성을 긍정적으로 언급했다고 로이터통신 등이 보도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왼쪽)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PG)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왼쪽)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PG)

[장현경 제작] 일러스트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각료회의 자리에서 자신이 중국과 무역 협상에서 압박해온 미국산 농산물 구매와 관련해 "중국이 구매를 시작했다"며 "나는 더 많은 것을 원한다"고 말했다.

앞서 미중 협상팀은 지난 11일 부분적 합의 형태로 1단계 '미니 딜'에 도달했다. 여기에는 미국이 지난 15일 예정했던 2천500억 달러 규모의 중국 제품에 관세율 인상(기존 25%→30%)을 보류하고, 중국은 400억~500억달러 규모의 미국산 농산물을 구매하는 내용이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18일 트럼프 대통령은 다음달 16~17일 열리는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APEC) 정상회의 때까지는 미중 무역 합의에 서명할 수 있다고 밝힌 바 있다.

트럼프 대통령은 2단계 협상 전망에 대해서도 "협상의 2단계 문제들은 여러 면에서 1단계보다 해결하기가 훨씬 더 쉬울 것"이라고 말했다.

로버트 라이트하이저 무역대표부(USTR) 대표도 미 행정부의 목표가 칠레 APEC 정상회의 때까지 1단계를 끝내는 것이라면서도 풀어야 할 미해결 과제가 있다고 덧붙였다.

래리 커들로 백악관 국가경제위원회(NEC) 위원장은 이날 방송 인터뷰에서 "우리는 많은 진전을 이뤘다"며 양측 협상이 잘 진행된다면 12월 부과할 예정인 대중 관세가 철회될 수 있다고 밝혔다.

반면 인터뷰에 함께 출연한 윌버 로스 상무장관은 "우리 관점에서 그것은 올바른 합의여야 하며 꼭 11월에 있을 필요는 없다"며 "정확히 그게 언제 이뤄지느냐보다 제대로 된 합의가 되는 게 더 중요하다"고 말했다.

jbryoo@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