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IT·웹·스타트업 분야 구직 여성, 현직 멘토가 상담해준다

송고시간2019-10-23 06:00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서울시여성능력개발원, 내달 8일 '청년여성 직무UP 포럼' 진행

청년여성 직무업 포럼
청년여성 직무업 포럼

[서울시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지헌 기자 = 서울시여성능력개발원은 내달 8일 마포구 서울창업허브에서 '제3회 청년 여성 직무업(UP) 포럼'을 개최한다고 23일 밝혔다.

정보통신과 스타트업 분야 취·창업을 원하는 청년 여성을 위한 행사다.

한국기업데이터 IT운영부에서 시스템 운영 전반의 기획·관리 실무를 담당하는 문영화 부부장이 취·창업 전략 특강에 나선다.

이어 시스템 운영, 정보보안·네트워크, 사용자경험(UX) 기획, 시스템 개발, 스타트업 등 5개 분야 현직자들이 소규모 그룹 멘토링을 진행한다.

현직자는 문 부부장과 보안전문기업 위드네트웍스 정미영 이사, 글로벌 게임업체 넥슨코리아 손다연 과장, 도매여행기업 모두투어네트워크 시스템개발자 박수아 씨, 소셜벤처 이지앤모어 안지혜 대표 등이다.

멘토링 이후 전문 직업상담사가 일대일 취업 상담을 해준다.

만 34세 이하 서울시 거주 또는 서울시 소재 학교의 여성이 참가할 수 있다.

내달 7일까지 서울시여성능력개발원 홈페이지(www.seoulwomanup.or.kr)에서 선착순 100명의 신청을 받는다.

조영미 서울시여성능력개발원 원장은 "이번 포럼은 취업 시장의 트렌드를 반영한 직무 맞춤형 프로그램"이라며 "청년 여성들에게 취업지원과 커리어 개발의 기회를 다양하게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jk@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