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내일 '액상형 전자담배' 정부대책 발표…"선제적 조치"

송고시간2019-10-22 17:27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국내 폐질환 의심사례 첫 보고 이후 후속 대응책 담길 듯

(서울=연합뉴스) 강애란 기자 = 정부가 사용 자제를 권고한 액상형 전자담배에 대한 후속대책을 내놓는다.

보건복지부는 23일 서울정부청사에서 '액상형 전자담배 대책 정부부처 합동브리핑'을 열고 지난달 20일 사용 자제를 권고한 액상형 전자담배에 대한 추가적인 정부대책을 발표한다고 22일 밝혔다.

정부 대책에는 액상형 전자담배 위해성에 대한 선제 대응 방안이 담길 것으로 보인다.

박 장관은 전날 보건복지위원회 종합 국정감사에서 전자담배 관련 질의에 "가습기살균제 사례를 보더라도 특정 위해성이 확인될 때까지 기다리는 건 늦다고 생각한다"며 "현행법 안에서 할 수 있는 조치를 최대한 선제적으로 하겠다"고 답했다.

액상형 전자담배의 위해성은 미국에서 먼저 보고됐다.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에 따르면 15일(현지시간) 기준 액상형 전자담배로 인한 폐질환 환자는 1천479명이며 사망자는 33명에 달한다.

국내에서도 지난달 20일 이후 현재까지 1건의 의심 사례가 보고됐다.

보고된 사례의 환자는 궐련형 담배를 피워오다 최근 6개월 이내 액상형 전자담배를 이용한 것으로 조사됐다. 현재 환자는 상태가 호전돼 퇴원했다.

aera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