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금감원, 개인 출자자 많은 PEF 점검 검토

송고시간2019-10-22 18:51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서울=연합뉴스) 박상돈 기자 = 금융감독원이 개인 출자자가 많은 경영참여형 사모펀드(PEF) 점검을 검토 중이다.

22일 금융당국에 따르면 금감원은 조국 전 법무부 장관 가족이 투자한 PEF처럼 개인이 주요 투자자(LP)로 참여하는 PEF의 운용 현황 등을 살펴볼 계획이다.

올해 6월 말 현재 PEF는 636개이다. 이 중 10여개는 개인 투자자들이 주로 출자하고 있다.

PEF는 2009년 말 110개 수준에서 지속해서 증가해 지난해 말 583개에 이어 올해 600개 선을 넘었다.

금감원 관계자는 "전문투자자형 사모펀드(헤지펀드) 조사와 별도로 PEF에 대해서도 점검을 검토 중"이라며 "개인 출자자가 많은 PEF 점검을 검토하고 있으며 아직 대상이나 구체적인 사항은 정해진 건 아니다"고 말했다.

kaka@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