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6댓글페이지로 이동

허위출장 끊고 피부과 시술받으러 간 강남구 공무원들

송고시간2019-10-22 21:11

댓글6댓글페이지로 이동
서울 강남구청
서울 강남구청

[서울 강남구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지헌 기자 = 서울 강남구청 공무원들이 근무 중 출장을 간다고 하면서 피부과로 직행해 시술을 받은 사실이 드러나 구청이 조사 중이다.

22일 강남구에 따르면 구청 A 과장과 B 팀장은 지난 4∼7월 관내 한 피부과에서 각 9, 10차례 시술을 받았다.

이들은 주로 오후 근무시간에 관내 출장을 신청해놓고는 병원을 찾은 것으로 나타났다. 병원에서 개인 용무를 보면서 출장 수당까지 챙겼다.

두 사람은 통상적이지 않은 저렴한 수준의 가격에 시술을 받은 의혹도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구청은 자체 감사담당관을 통해 이들을 조사하고 필요하면 수사기관 고발 등 조처를 할 방침이다.

jk@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