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전통시장에 우리농산물 직배송…서울시·농협 '공동구매 사업'

송고시간2019-10-23 11:15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서울시 제공]

[서울시 제공]

(서울=연합뉴스) 윤고은 기자 = 서울시는 농협과 함께 오는 25일부터 산지에서 전통시장까지 직배송하는 '우리농산물 공동구매' 사업을 5개 전통시장에서 시범 실시한다고 23일 밝혔다.

과일과 채소 등 1차 농산물은 산지에서 수확한 뒤 24시간 이내, 손질 채소와 간편식은 전처리 및 소포장 후 2일 이내에 신선한 상태로 시장에 납품하는 사업이다.

그간 대형 프랜차이즈 마트 등은 농산물을 생산 농가에서 대량으로 직거래하는 경우가 많았지만, 전통시장·골목상권은 개별적으로 상품을 소량 구매하다 보니 직배송이 어려웠다. 최대 5단계의 유통을 거치는 과정에서 상품 신선도는 떨어지고 유통비용은 높아졌다.

시범 사업은 25일 암사시장·명일시장·고분다리시장·둔촌역시장·성내시장 등 강동구의 전통시장 5곳에서 시작한다.

시범 판매상품은 방울토마토와 무를 비롯해 3~4인용 닭볶음탕, 생선찌개, 카레용 손질 채소 등이다.

서울시는 시범 사업을 거쳐 2021년 서울지역 시장과 골목상권의 30%에 달하는 약 1천800여개의 상점이 참여할 수 있도록 한다는 목표다.

pretty@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