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LG 듀얼스크린 북미서 첫선…다음 달 G8X 씽큐 출시

송고시간2019-10-23 10:00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이탈리아·일본·독일·스페인 등에도 순차 출시 계획

(서울=연합뉴스) 채새롬 기자 = LG전자가 하반기 전략 스마트폰 G8X 씽큐(국내명 V50S 씽큐)와 새 폼팩터인 듀얼 스크린으로 세계 최대 프리미엄 스마트폰 시장인 북미를 공략한다.

LG G8X 씽큐 북미 출시
LG G8X 씽큐 북미 출시

[LG전자 제공]

LG전자는 다음 달 1일(현지시간)부터 AT&T, 스프린트 등 미국 통신사를 시작으로 LG G8X 씽큐를 미국, 캐나다에 순차 출시한다고 23일 밝혔다.

국내에서 5G 버전으로 출시된 이 스마트폰은 해외에서는 4G(LTE) 버전으로 출시된다.

G8X 씽큐는 LG전자가 주력 시장인 북미에 듀얼 스크린을 처음 선보이는 제품이다. 듀얼 스크린은 화면 두 개를 이용해 서로 다른 앱을 동시에 구동하는 '동시 사용'과 앱 UI를 두 화면에 확장하는 '분리 사용'이 모두 가능하다.

LG전자는 "실용성이 높은 듀얼 스크린 방식이 한국 시장에서 인정을 받은 만큼 북미에서도 빠르게 자리 잡아 갈 것"이라고 기대했다.

G8X 씽큐는 LG V50 씽큐 플랫폼을 바탕으로 3천200만 화소 전면 카메라를 탑재했고 'AI 액션샷', '4K 타임랩스', 'ASMR 동영상 촬영' 등 기능을 적용했다.

LG전자는 이후 이탈리아, 일본, 독일, 스페인 등 주요 국가에도 G8X 씽큐와 듀얼 스크린을 순차 출시할 계획이다.

LG전자 단말사업부장 이연모 전무는 "LG 듀얼 스크린의 뛰어난 실용성을 앞세워 주력 시장인 북미에서 입지를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srcha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