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돼지열병 막자' 청주시 내년 3월까지 멧돼지 포획단 운영

송고시간2019-10-24 08:46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청주=연합뉴스) 윤우용 기자 = 청주시는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을 막기 위해 내년 3월 말까지 야생 멧돼지 상설 포획단을 운영한다고 24일 밝혔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상설 포획단은 14개조 56명으로 구성됐다.

상설 포획단이 해당 구청 관할 지역에서만 포획할 수 있도록 한 지침도 시내 전 지역에서 잡을 수 있도록 바꿨다.

상설 포획단은 아프리카돼지열병 예찰과 도심지 출몰 야생 멧돼지 포획 활동도 한다.

시는 상설 포획단 운영을 통해 야생 멧돼지 서식 개체 수를 50% 감축한다는 계획이다.

현재 청주지역 야생 멧돼지는 2천200여마리로 추정된다고 시는 밝혔다.

앞서 이달 17일 서원구 산남동·모충동 일대와 상당구 탑동 도로에 멧돼지가 잇따라 출몰했다.

ywy@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