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18댓글페이지로 이동

배우 진태현-박시은 부부, 대학생 딸 입양

송고시간2019-10-28 16:59

댓글18댓글페이지로 이동

"신혼여행 때 보육원서 처음 만나 이미 가족…어려움도 함께"

진태현-박시은 부부와 딸 세연 씨
진태현-박시은 부부와 딸 세연 씨

[진태현 인스타그램 제공]

(서울=연합뉴스) 이정현 기자 = 배우 진태현(38)-박시은(39) 부부가 대학생 딸을 입양했다.

진태현은 2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4년 전 신혼여행으로 찾아간 제주도 한 보육원에서 딸 세연 씨를 만났다며 이같이 밝혔다.

진태현은 "세연이를 고등학교 때 처음 만나 지금까지 함께 이모 삼촌으로 지내왔다"며 "방학 때마다 제주도에서 함께 시간을 보냈고 대학 입시 때도 함께 학교 시험을 보러 다녔고 대학에 합격해 서울에 올라와서도 늘 함께했으며 집에서 같이 지내기도 했다. 그렇게 지금까지 우린 이미 가족이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세연이가 앞으로 졸업하고 취직도 해야 하고 사랑하는 사람 만나 결혼도 해야 하는데 가정을 꾸리기 전까지 앞으로 혼자서 해야 할 일들이 너무 많다"면서 "저희 부부는 이제 세연이에게 이모 삼촌을 멈추고 진짜 엄마 아빠가 되어주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진태현은 그러면서 "입양은 오래전부터 우리 부부가 노력하고 생각해왔던 것"이라며 "앞으로 현실적인 문제들이 있겠지만 그마저 다 함께 경험하는 것이 가족이니 어려움이 있어도 함께 하기로 했다"고 강조했다.

두 사람은 5년 열애 끝에 2015년 8월 결혼했다.

진태현은 최근 드라마 '왼손잡이 아내'에, 박시은은 '모두 다 쿵따리'에 출연했다.

lisa@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