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알바그다디 잡은 아주 멋진 개!"…트럼프, 트윗으로 사진 공개

송고시간2019-10-29 07:00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알바그다디 막판 추격하다 경미한 부상…"이름은 기밀해제 안 돼"

알바그다디 제거 작전에 투입된 미 군견
알바그다디 제거 작전에 투입된 미 군견

(워싱턴=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은 28일(현지시간) 이슬람국가(IS) 수괴 아부 바크르 알바그다디 제거 작전에 투입된 군견의 사진을 트위터에 공개했다. 2019.10.28. [트럼프 대통령 트위터 캡처] photo@yna.co.kr

(워싱턴=연합뉴스) 백나리 특파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8일(현지시간) 이슬람국가(IS) 수괴 아부 바크르 알바그다디를 잡는 데 혁혁한 공을 세운 군견의 사진을 직접 공개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트위터에 "우리는 IS 지도자 알바그다디를 잡고 죽이는 데 대단한 일을 한 아주 멋진 개의 사진을 기밀해제했다!"면서 혀를 내밀고 앉아 있는 개의 사진을 올렸다.

트럼프 "알바그다디 죽이는데 대단한 일 한 아주 멋진 개!" (Trump, U.S. hero dog, Baghdadi) / 연합뉴스 (Yonhapnews)

유튜브로 보기

트럼프 대통령은 "(개의) 이름은 기밀해제 되지 않았다"고 덧붙였다. 사진이 언제 촬영된 것인지는 알 수 없으나 배경에는 촬영용으로 보이는 흰 천이 깔렸다.

미 육군 특수부대 델타포스 소속인 군견은 지난 26일 미군이 시리아 북부에서 알바그다디를 막판 추격하는 데 공을 세운 것으로 알려졌다. 이 군견은 작전 과정에서 감전으로 인한 상처를 입고 회복 중이라고 CNN방송이 미 국방 당국자를 인용해 전했다.

또 다른 국방 당국자는 CNN에 "델타포스의 작전이다. 개의 이름을 말해줄 수 없다"고 했다.

이날 공개된 군견 사진은 미 국방부가 기밀해제 중이라고 밝힌 사진 및 영상 자료의 일부로 보인다.

마크 밀리 미 합참의장은 이날 브리핑에서 알바그다디의 최후 순간을 담은 영상을 갖고 있느냐는 질문에 "(영상과 사진은) 기밀해제 과정을 거치고 있다"며 수일 내로 일부 자료를 공개할 것이라고 밝혔으나 구체적 설명은 삼갔다.

밀리 합참의장은 또 알바그다디 제거 작전에 투입된 군견이 경미한 상처를 입었지만 현재 임무에 복귀했다면서 이 군견에 대한 정보는 공개할 수 없다고 했다.

2011년 알카에다 지도자 오사마 빈라덴 사살 작전 당시에도 '카이로'라는 이름의 군견이 활약했다고 CNN은 전했다. 미 해군 특수부대 네이비실이 빈라덴 사살을 위해 건물 내부로 진입하는 동안 접근하는 외부인을 탐지하는 역할을 맡았다는 것이다.

nari@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