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바비 인형' 마텔社, BTS 인형 특수로 예상외 호실적

송고시간2019-10-30 09:35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서울=연합뉴스) 신유리 기자 = '바비 인형'으로 유명한 미국 완구업체 마텔이 아이돌 그룹 방탄소년단(BTS)을 모델로 한 BTS 인형의 인기에 예상외로 좋은 실적을 올렸다.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마텔은 올해 3분기 순매출이 14억8천만 달러(약 1조7천300억 원)로 작년 동기보다 3% 늘었다고 29일(현지시간) 밝혔다.

이는 마텔의 순매출이 0.5% 감소할 것으로 예측한 애널리스트들의 전망치를 상회하는 수준이다.

특히 지난 3월 출시한 BTS 인형 특수 덕택에 마텔의 3분기 해외 매출은 7억2천170만달러로 10%나 증가했다.

마텔은 지난 1월 "우리의 창의적 전문성을 고려할 때 BTS 기념품을 만드는 데는 우리가 최적"이라며 BTS와 계약했다.

지난해까지도 마텔은 간판 브랜드인 토이저러스를 청산한 여파로 실적 부진에 시달리다가 감원, 공장 폐쇄 등을 결정했다.

올해도 경쟁사인 해즈브로가 내놓은 디즈니 애니메이션 '겨울왕국2' 인형 때문에 매출이 줄 것이란 관측이 많았다.

마텔 최고경영자(CEO) 이논 크라이츠는 "BTS 사례는 우리가 어떻게 문화적 흐름을 포착해 상업화할 수 있는지 보여준다"고 말했다.

마텔 주가는 올해 들어 5.7% 상승했다.

방탄소년단(BTS) 바비인형
방탄소년단(BTS) 바비인형

[마텔 트위터 사진 캡처]

newglass@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