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2댓글페이지로 이동

울음 그치지 않는다고 신생아 침대에 던져…가사도우미 입건(종합)

송고시간2019-10-30 16:14

댓글2댓글페이지로 이동
신생아 학대하는 나쁜 손
신생아 학대하는 나쁜 손

(광주=연합뉴스) 지난 29일 오후 광주 북구의 한 주택에서 가사도우미가 25일 된 신생아(붉은 원)를 거세게 때리고 있다. 이 가사도우미는 부모가 자리를 비운 틈에 신생아를 침대로 던지거나 심하게 흔드는 등 학대한 혐의로 입건됐다. 2019.10.30 [피해 아동 부모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ch80@yna.co.kr

(광주=연합뉴스) 박철홍 기자 = 가사도우미가 신생아를 학대했다는 신고가 접수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광주 북부경찰서는 신생아를 침대에 던지는 등 학대했다는 부모의 신고를 받고, 가사도우미 A(59)씨를 불구속 입건해 수사하고 있다고 30일 밝혔다.

"자거라, 자"…우는 신생아 침대에 던진 산후도우미 입건 / 연합뉴스 (Yonhapnews)

유튜브로 보기

부모들은 A씨가 전날 오후 1시 30분께 광주 북구의 한 주택에서 생후 25일 된 신생아를 돌보다 딸꾹질을 멈추지 않는다는 이유로 침대에 던지고 수차례 흔드는 등 학대했다고 신고했다.

가사도우미에 아이를 맡기고 외출한 부모는 집안에 설치한 CCTV를 통해 학대 사실을 확인했다고 경찰은 전했다.

경찰 조사에서 A씨는 "아이가 계속 울며 보채, 달래는 과정에서 그랬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부모로부터 CCTV를 넘겨받아 아이를 흔들고 침대로 던지듯 놓은 행위가 학대로 볼 수 있는지 판단할 예정이다.

pch80@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