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러시아 남성 식인 혐의로 체포…"지인 3명 살해 후 시신 먹어"

송고시간2019-10-30 14:51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살인 후 피해자 집에서 생활…개, 고양이 등 동물 먹은 정황도 발견

러시아에서 식인 혐의를 받는 남성이 체포됐다.
러시아에서 식인 혐의를 받는 남성이 체포됐다.

러시아 방송 '렌 TV'(Ren TV) 홈페이지 캡처

(서울=연합뉴스) 이영섭 기자 = 러시아 남성이 지인 3명을 살해한 후 시신 일부를 먹은 혐의로 체포됐다고 영국 BBC방송이 29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러시아 연방 수사위원회(SK)는 이날 성명을 통해 북부 아르한겔스크 지역에서 이 같은 혐의로 51세의 남성을 붙잡았다고 밝혔다. 경찰은 남성이 수갑을 차고 있는 모습을 담은 영상도 함께 공개했다.

이 남성은 2016~2017년 지인 남성 3명에게 술을 먹인 후, 이들이 잠들자 칼로 찔러 숨지게 한 뒤 시신 일부를 먹고 나머지를 인근 호수와 강에 유기한 혐의를 받는다.

그는 이후 대담하게도 피해자 중 한 명이 거주하던 아파트로 들어가 살기까지 한 것으로도 전해졌다.

SK에 따르면 그는 피해자의 부모에게 아들이 일자리를 찾아 다른 지역으로 이사했으며, 가기 전 자신에게 아파트를 맡겼다고 거짓말을 했다.

SK는 아르한겔스크의 강과 호수에서 사람 시신과 동물 뼈가 담긴 가방을 발견했으며, 이 남성이 피해자들 외에 고양이와 강아지, 새 등 작은 동물도 주기적으로 먹은 것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건강 진단 결과 이 남성은 정신 질환을 앓고 있지는 않다고 SK는 전했다.

SK는 피해자들의 신원을 확인하는 데 오랜 시간이 걸렸다고 설명했다. 두 명은 친척을 찾을 수 없었고, 나머지 한 명은 오래 전 다른 지역으로 이사한 것으로 알려졌기 때문이다.

법의학 검사를 거친 이후에야 훼손된 시신의 신원을 파악할 수 있었다고 SK는 밝혔다.

youngle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