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손흥민 안아준 케인 "쏘니, 정신적 충격에서 점차 회복 중"

송고시간2019-11-06 11:15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즈베즈다와 UCL 원정 회견서 밝혀…"네 잘못 아니라고 말했다"

기자회견 나선 케인
기자회견 나선 케인

(EPA=연합뉴스) 잉글랜드 프로축구 토트넘 홋스퍼의 골잡이 해리 케인은 츠르베나 즈베즈다(세르비아)와의 2019-2020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B조 4차전을 앞두고 가진 공식 기자회견에서 "손흥민이 정신적 충격에서 점차 회복하고 있다"고 전했다.

(서울=연합뉴스) 안홍석 기자 = 잉글랜드 프로축구 토트넘 홋스퍼의 간판 골잡이 해리 케인은 "손흥민이 정신적 충격에서 점차 회복하고 있다"고 전했다.

케인은 6일 츠르베나 즈베즈다(세르비아)와의 2019-2020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B조 4차전을 앞두고 가진 공식 기자회견에서 이같이 말했다.

케인은 "선수와 감독을 포함해 클럽의 모든 구성원이 손흥민을 위로하고 있다"면서 "손흥민은 나아지고 있으며, 내일 경기에 집중해야 한다는 사실도 잘 알고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손흥민이 어떤 사람인지 잘 알고 있다. 이번 사건은 그에게 큰 상처가 됐을 것"이라면서 "지난 월요일 훈련 때 손흥민을 안아주면서 '네 잘못이 아니다'라고 말했다"고 전했다.

손흥민은 4일 영국 리버풀 구디슨 파크에서 열린 에버턴과의 정규리그 11라운드 원정 경기(1-1 무승부)에 선발 출전했다가 후반 33분 고메스에게 백태클을 했다.

고메스는 손흥민의 태클에 넘어지는 과정에서 토트넘의 세르주 오리에와 충돌하면서 오른쪽 발목을 심하게 다쳤다.

손흥민은 머리를 감싸 쥐고 울먹이는 등 고메스의 부상에 큰 충격을 받은 모습이었다.

손흥민은 그러나 마음을 추스르고 동료들과 함께 즈베즈다 원정길에 올랐다.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토트넘 감독은 기자회견에서 "부상과 레드카드가 있었던 지난 일요일(에버턴전)은 모든 게 복잡했다"면서 "그러나 지금은 모두가 다시 플레이할 준비가 됐고, 손흥민 역시 마찬가지"라고 말했다.

미소 되찾은 손흥민…퇴장 '철회' 환한 표정으로 훈련 참여 / 연합뉴스 (Yonhapnews)

유튜브로 보기

ahs@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