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아파트 14층에서 폭발 후 40대 집주인 바닥으로 떨어져 숨져(종합)

송고시간2019-11-07 14:03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경찰 목격자 진술로 미뤄 '극단적 선택' 추정…사고 경위 조사 중

폭발에 놀란 주민들 한때 대피하기도

가스 폭발 사고 발생한 아파트
가스 폭발 사고 발생한 아파트

[부산경찰청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부산=연합뉴스) 김선호 손형주 기자 = 부산 한 아파트 14층에서 가스 폭발과 동시에 한 남성이 아파트 바닥으로 떨어져 숨지는 사건이 발생했다.

아파트 14층에서 폭발 후 40대 집주인 바닥으로 떨어져 숨져 / 연합뉴스 (Yonhapnews)

유튜브로 보기

부산 사하경찰서에 따르면 7일 오전 10시 22분께 부산 사하구 한 아파트에서 가스 폭발 사고가 발생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신고자는 "아파트 14층에서 폭발 굉음이 난 뒤 불꽃이 보이며 남성이 떨어졌다"고 말했다.

처참한 아파트 가스폭발 사고 현장
처참한 아파트 가스폭발 사고 현장

(부산=연합뉴스) 7일 오전 10시 22분께 부산 사하구 한 아파트에서 가스 폭발 사고가 발생했다. 경찰은 40대 남성 A 씨가 고의로 LPG 가스를 누출해 폭발시킨 뒤 아파트에서 뛰어내린 것으로 보고 수사하고 있다. A 씨는 병원으로 옮겨 졌으나 숨졌다. 2019.11.7 [부산 경찰청 제공] handbrother@yna.co.kr

소방과 경찰은 출동 직후 아파트 1층에 화상을 입은 채 쓰러져 있는 집주인 A(42) 씨를 발견, 병원으로 옮겼다.

A 씨는 정오께 숨졌다.

가스 폭발로 A 씨 집 내부 유리와 집기가 부서졌고, 불은 10여분 만에 진화됐다.

주민 수십명이 폭발과 화재에 놀라 아파트 밖으로 대피했다.

경찰 관계자는 "A 씨가 가스 폭발 후 복도로 나와 스스로 뛰어내렸을 가능성이 있다"며 "목격자와 유족 등을 상대로 경위를 파악하고 있다"고 말했다.

A 씨는 이 집에 혼자 살고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처참한 아파트 가스폭발 사고 현장
처참한 아파트 가스폭발 사고 현장

(부산=연합뉴스) 7일 오전 10시 22분께 부산 사하구 한 아파트에서 가스 폭발 사고가 발생했다. 경찰은 40대 남성 A 씨가 고의로 LPG 가스를 누출해 폭발시킨 뒤 아파트에서 뛰어내린 것으로 보고 수사하고 있다. A 씨는 병원으로 옮겨 졌으나 숨졌다. 2019.11.7 [부산 경찰청 제공] handbrother@yna.co.kr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핫라인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2019.11.03 송고]

wink@yna.co.kr

handbrother@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