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영산대 전국 최초 웹툰 전용 도서관 개관

송고시간2019-11-13 16:57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웹툰영화학과도 신설 내년부터 신입생 모집

웹툰 전용 도서관 개관
웹툰 전용 도서관 개관

[영산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부산=연합뉴스) 조정호 기자 = 영산대학교가 전국 최초로 웹툰전용 도서관을 개관했다.

영산대 와이즈유 웹툰영화학과는 13일 해운대캠퍼스 웹툰도서관에서 노찬용 와이즈유 이사장, 부구욱 총장, 김성모·김태건 웹툰 작가, 영화의전당 방추성 대표, 부산국제영화제 김복근 부집행위원장, 영화진흥위원회 조종국 사무국장 등 7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와이즈유 웹툰도서관 오픈 기념식을 열었다.

영산대는 "기존 도서관에 웹툰과 만화를 일부 구비해 놓은 곳은 있어도 웹툰만으로 일정 규모 도서관을 구축한 것은 영산대 웹툰도서관이 유일하다"고 말했다.

웹툰도서관은 231.53㎡ 규모 공간에 웹툰 관련 서적 5천권, 태블릿 PC를 활용한 웹툰 체험학습실, 웹툰 영화 상영, 웹툰 세미나·특강 공간 등 K-웹툰 산업 관련 전용 공간으로 구성됐다.

재담미디어 황남용 대표는 웹툰 신작 도서 3천권을 기부했다.

재담미디어는 KBS2에서 인기리에 방영된 '동네변호사 조들호' 원작을 비롯해 궁, 약한영웅, 킹스메이커, 쌍년의미학 등을 보유한 만화콘텐츠 전문기업이다.

영산대는 2년 전부터 웹툰 산업 국제 경쟁력 강화와 4차 산업혁명 시대 문화 콘텐츠 산업 중요성에 주목하고 관련학과 개설을 준비했고 전국 최초로 4년제 웹툰영화학과를 신설해 내년부터 신입생을 모집한다.

웹툰 전용 도서관 개관
웹툰 전용 도서관 개관

[영산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해운대캠퍼스에는 웹툰 작가를 꿈꾸며 창작과 창의·융합 활동을 지원하는 신개념 열린 공간인 '오픈 창의융합실'도 함께 개관했다.

개관식에 이어 열린 웹툰 세미나에서는 네이버 연재작가로 유명한 김성모 작가가 '웹툰 작가의 세계', 영화 강철비의 원작자인 김태건 작가가 '웹툰과 영화'라는 주제로 발표했다.

노찬용 이사장은 "이제 대학 도서관은 과거 전통적인 개념의 정적인 공간에서 탈피해 보다 역동적이고 창의적인 활동을 할 수 있는 복합문화 콘텐츠 공간으로 새롭게 태어나야 한다"고 말했다.

부구욱 총장은 "제2의 한류로 급부상하고 있는 K-웹툰 산업은 다른 문화콘텐츠산업과 융복합이 점점 가속화되고 있다"며 "웹툰과 영화 산업계에 기여하는 융복합전문가를 양성하겠다"고 밝혔다.

ccho@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