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강원 내일 아침 영하 7도 '수능 한파'…강풍에 체감기온 뚝

송고시간2019-11-13 17:04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파이팅!'
'파이팅!'

(서울=연합뉴스) 임화영 기자 = 2020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을 하루 앞둔 13일 오전 서울 이화여자고등학교에서 한 수험생이 시험장을 확인하고 있다. 2019.11.13 hwayoung7@yna.co.kr

(춘천=연합뉴스) 박영서 기자 = 수능일인 14일 강원지역은 아침 최저기온이 영하 7도까지 떨어지는 등 매서운 '수능 한파'가 몰아치겠다.

13일 강원지방기상청에 따르면 내일 아침 최저기온은 내륙 영하 7도∼영하 3도, 산지 영하 7도∼영하 5도, 동해안 영하 1도∼영상 2도로 오늘보다 4∼10도 낮겠다.

특히 체감온도는 춘천 영하 8도, 원주 영하 6도, 속초 영하 5도, 강릉·동해 영하 4도까지 떨어지겠다.

낮 최고기온은 내륙 3∼6도, 산지 영하 1도∼영상 2도, 동해안 6∼9도로 오늘보다 5∼9도 낮겠다.

오늘 오후 9시까지 강원도에는 빗방울이 떨어지고, 밤에 기온이 떨어지면서 내륙과 산지에는 진눈깨비로 바뀌어 내리겠다.

높은 산간 지역에는 눈으로 내리면서 1㎝ 안팎으로 쌓이는 곳이 있겠다.

오후 11시부터 산간 전역과 영서중북부에는 한파주의보가 발효된다.

영동지역에는 강풍주의보가 내려져 있어 내일 낮까지 초속 10∼16m의 강한 바람이 불겠다.

기상청은 "내일 아침 대부분 지역에서 바람이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가 5∼10도 더 낮아 매우 춥겠으니 수험생은 건강관리에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conanys@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