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남양주 의류 보관창고 불 6시간 만에 진화…5억 피해

송고시간2019-11-14 18:41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남양주=연합뉴스) 14일 오전 경기도 남양주시의 한 의류 보관창고에서 불이 나 불길이 번지고 있다. 2019.11.14 [남양주소방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남양주=연합뉴스) 14일 오전 경기도 남양주시의 한 의류 보관창고에서 불이 나 불길이 번지고 있다. 2019.11.14 [남양주소방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남양주=연합뉴스) 권숙희 기자 = 14일 오전 7시 17분께 경기도 남양주시의 한 의류 보관창고에서 불이 나 6시간 만에 진화됐다.

이 불로 인명피해는 없었다.

그러나 샌드위치 패널로 된 건물 1천230㎡와 비닐하우스 6동, 보관 중인 의류 완제품 등이 불에 타 5억원 상당(소방서 추산)의 재산 피해가 났다.

소방당국은 진화 작업에 인력 62명과 장비 27대가 투입했으나 창고에 보관 중인 제품이 많아 진화에 어려움을 겪었다.

경찰과 소방 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suki@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