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망백 목조각장 송헌 전기만과 문도회 기획전

송고시간2019-11-17 12:20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인사아트센터서 20∼25일에 열려

목조각장 전기만 작품
목조각장 전기만 작품

[송헌문도회 제공]

(서울=연합뉴스) 박상현 기자 = 국가무형문화재 제108호 목조각장 송헌(松軒) 전기만 보유자와 제자들이 만든 작품을 한자리에서 선보이는 전시가 열린다.

송헌문도회는 오는 20일부터 25일까지 종로구 인사아트센터에서 목조각장 전승전을 개최한다고 17일 밝혔다.

1929년 황해도 해주에서 태어난 전기만은 우리 나이로 91세, 망백(望百)이다. 서양화를 전공했으나, 1960년대 초반 목조각에 입문해 반세기 넘게 불상을 만들었다.

이번 전시에는 전기만이 제작한 석가여래좌상과 그의 제자 19명이 속한 송헌문도회에서 내놓은 작품 등 30여점이 나온다.

송헌문도회 관계자는 "일생을 불상 조각에 바친 대가의 면모를 새롭게 확인하고, 시대적 요구에 부응하며 불상 조각을 계승하는 방안을 모색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전시 개막일인 20일 오후 5시에는 책 '목조각장 전기만' 출판 기념회도 진행한다.

psh59@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