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스즈키, 일본여자골프 3주 연속 우승…신지애, 상금랭킹 2위로

송고시간2019-11-17 17:51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양용은, 일본남자골프 다이헤이요 마스터스에서 3위

스즈키 아이
스즈키 아이

[AP 연합뉴스 자료 사진]

(서울=연합뉴스) 최태용 기자 = 스즈키 아이(일본)가 일본여자프로골프(JLPGA) 투어에서 3주 연속 우승하며 상금 랭킹에서 신지애(한국·31)를 2위로 밀어냈다.

스즈키는 17일 일본 지바현 그레이트 아일랜드 골프장(파72·6천741야드)에서 열린 이토원 레이디스 토너먼트 마지막날 5타를 줄여 1~3라운드 합계 14언더파 202타로 우승했다.

JLPGA 투어에서 3주 연속 우승은 2007년 전미정(한국)을 포함해 역대 두번째다.

스즈키는 또 2015년 이보미(한국) 이후 4년 만에 시즌 7승을 거두는 무서운 상승세를 이어갔다.

우승 상금 1천800만엔을 받은 스즈키는 시즌 상금 1억4천400만엔을 쌓아 1위로 올라섰다.

신지애
신지애

[LPGA 제공 연합뉴스 자료사진]

10언더파 206타를 쳐 8위에 오른 신지애는 시즌 상금 랭킹 2위(1억3천600만엔)로 밀렸다.

일본프로골프투어(JGTO) 다이헤이요 마스터스에 출전한 양용은(47)은 3위(8언더파 272타)로 대회를 마쳤다.

이 대회 우승은 아마추어 가나야 다쿠미가 차지했다.

cty@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