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배드민턴 남자복식 최솔규-서승재, 홍콩오픈 우승

송고시간2019-11-17 19:38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여자복식 장예나-김혜린은 준우승

배드민턴 남자복식 최솔규(좌)-서승재(우)
배드민턴 남자복식 최솔규(좌)-서승재(우)

[요넥스 제공]

(서울=연합뉴스) 최인영 기자 = 배드민턴 남자복식의 차세대 에이스 최솔규(요넥스)-서승재(원광대)가 세계배드민턴연맹(BWF) 월드투어 슈퍼 500 대회인 홍콩오픈에서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세계랭킹 13위 최솔규-서승재는 17일 홍콩에서 열린 대회 결승전에서 세계랭킹 2위 아산-헨드라 세티아완(인도네시아)을 2-1(13-21 21-12 21-13)로 꺾고 정상에 올랐다.

1게임에서 큰 점수 차로 패한 최솔규-서승재는 2게임도 2-5로 밀리며 시작했지만 7-7로 따라잡은 뒤 역전에 성공하면서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최솔규-서승재는 기세를 몰아 3게임도 따내면서 짜릿한 역전승을 거뒀다.

최솔규-서승재는 앞서 월드투어 슈퍼 300 대회인 대만오픈에서 준우승, 슈퍼 100 대회인 베트남오픈에서 우승했다. 이번 홍콩오픈은 최솔규-서승재가 시상대에 오른 대회 중 가장 규모가 크다.

여자복식 결승전에서는 세계랭킹 17위 장예나(김천시청)-김혜린(인천국제공항)이 세계랭킹 2위 천칭천-자이판(중국)에 1-2(11-21 21-13 15-21)로 패해 준우승을 거뒀다.

장예나-김혜린이 슈퍼 500 등급 대회 결승에 진출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었다.

한국 배드민턴 대표팀은 이번 대회에서 금메달 1개, 은메달 1개, 동메달 1개를 수확했다.

16일 4강전에서는 정경은(김천시청)-백하나(MG새마을금고)가 천칭천-자이판에 패해 결승에 오르지 못하고 3위로 대회를 마감했다.

abbi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