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프리미어12 우승에 신난 日 매체들 "도쿄올림픽 탄력받았다"

송고시간2019-11-17 22:33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일본 2회 프리미어12 대회 우승
일본 2회 프리미어12 대회 우승

(도쿄=연합뉴스) 이지은 기자 = 17일 일본 도쿄돔에서 열린 2019 세계야구소프트볼연맹(WBSC) 프리미어12 슈퍼라운드 결승전에서 우승을 차지한 일본 대표팀 선수들이 이나바 감독을 헹가래 치고 있다. 2019.11.17 jieunlee@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일본 매체들은 자국 야구 대표팀의 2019 세계야구소프트볼연맹(WBSC) 프리미어12 우승 소식을 발 빠르게 전하면서 2020년 도쿄올림픽 전망을 밝혔다고 입을 모았다.

일본 스포츠 전문지 스포츠 호치는 17일 일본이 한국과 결승에서 5-3으로 승리한 뒤 "일본 야구 대표팀이 주요 국제대회에서 우승한 건 2009년 제2회 월드베이스볼클래식(WBC) 이후 10년만"이라며 "대회 2연패를 노리는 한국을 물리치고 이 대회 첫 우승을 차지했다"고 전했다.

이어 "이번 대회 우승으로 도쿄올림픽 준비에 탄력을 받았다"고 부연했다.

또 다른 스포츠매체 스포니치는 경기 후 일본 야구 대표팀 이나바 아쓰노리 감독이 선수들로부터 8번의 헹가래를 받고 눈물을 흘렸다며 우승 분위기를 전하기도 했다.

이나바 감독은 "아시아의 라이벌 한국은 강하다"며 "내년 올림픽에서도 좋은 승부를 겨루면 좋겠다"고 말했다.

일본 데일리스포츠는 "한국 야구 대표팀 김경문 감독은 결승전을 앞두고 일본에 승리하고 싶다고 밝혔는데, 희망은 현실이 되지 않았다"고 전했다.

cycl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