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한화생명, 사망보험금과 생활자금 제공 변액종신보험 출시

송고시간2019-11-18 11:07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서울=연합뉴스) 구정모 기자 = 한화생명[088350]은 고객이 원하면 생활자금으로도 보험금을 받을 수 있는 '한화생명 생활든든한 스마트변액통합종신보험'을 출시했다고 18일 밝혔다.

이 상품은 고객이 55세 또는 60세로 설정한 연령 이후에 사망하면 사망보험금이 최대 200%까지 늘어나도록 설계됐다.

예를 들어 가입금액 1억원, 체증형 200%, 55세를 선택했다면, 54세까지는 가입 금액만큼 사망보험금을 보장받다가 55세부터는 매년 가입금액의 10%씩 늘어난 보험금을 수령할 수 있다. 64세에는 사망보험금이 가입금액의 2배인 2억원이 된다.

이 보험은 은퇴 후에 가입금액의 일부를 줄여 생활자금으로 받을 수 있게 했다.

가입금액 1억원, 생활자금 개시 연령은 60세, 수령 기간 10년, 감액 비율을 50%로 설정했다면 고객은 60세 이전에는 사망보험금 1억원을 보장받는다.

하지만 이후부터 사망보험금은 5천만원으로 단계적으로 감액되고 나머지 50%에 해당하는 적립금은 10년간 생활자금으로 제공된다.

단, 변액 투자수익률이 하락해도 기본보험료를 예정이율로 보증해주므로 주식시장 변동성 리스크에 일정 정도 대비할 수 있다.

[한화생명 제공=연합뉴스]

[한화생명 제공=연합뉴스]

pseudojm@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