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창원지법, 한국공작기계 파산 선고

송고시간2019-11-19 10:03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한국공작기계 파산 논의 중단하라
한국공작기계 파산 논의 중단하라

[연합뉴스 자료사진]

(창원=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창원지법 파산2부(김창권 부장판사)는 한국공작기계에 대해 파산 선고를 했다고 19일 밝혔다.

이 회사가 회생 가능성이 없다고 판단한 재판부는 전날 파산 선고를 했다.

한국공작기계는 창원국가산단 공작기계 전문 제조업체다.

한때 연간 매출액이 1천억원이 넘고 계열사를 거느릴 정도로 탄탄한 중견기업이었다.

그러나 전 대표이사의 수 백억원 배임, 조선업 불황에 따른 매출 감소, 중국 투자사업 부진 등이 겹쳐 2016년 기업회생 신청을 해 이듬해 3월부터 기업회생절차를 밟아왔다.

이후에도 적자가 계속되고 인수합병마저 실패하면서 법원은 지난 1일 회생계획을 폐지했다.

마지막까지 남은 이 회사 직원 3명은 지난 11일부터 회사 정문 앞에서 파산에 반대하며 천막농성을 진행 중이다.

seama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