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서울식물원서 만나는 미디어아트…이이남 작가 기획전

송고시간2019-11-20 11:15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서울=연합뉴스) 고현실 기자 = 서울시는 21일부터 내년 4월 19일까지 서울식물원 내 마곡문화관에서 미디어아트 기획전 '이이남, 빛의 조우'를 개최한다고 20일 밝혔다.

작가 이이남은 영국 테이트모던·폰토니갤러리, 스위스 리트베르크뮤지엄, 2018광주비엔날레 등 국내외에서 미디어아트 작품을 선보여 주목받는 작가다.

이번 기획전에서 이 작가는 겸재 정선의 '양천팔경첩'을 재해석한 신작 '다시 태어나는 빛, 양천'을 비롯해 작품 5점을 선보인다. 조선 후기를 대표하는 화가 겸재 정선은 이 지역에서 지내며 역작들을 남겼다.

서울시는 "겸재 정선의 흔적이 남은 곳에서 지역 역사와 연계한 작품을 선보인다는 데 이번 전시의 의의가 있다"고 설명했다.

이이남 작가는 "마곡문화관이라는 공간을 해석하고 작품을 조화롭게 녹여내는 데 집중했다"고 말했다.

마곡문화관 건물은 과거 양천수리조합 배수펌프장으로 사용됐던 곳이다. 현재는 마곡 지역 농경 역사와 미술 작품 등을 선보이는 전시관으로 쓰인다.

개막식은 21일 오후 4시 열린다.

12월 18일에는 이이남 작가와 관람객 간 대화의 시간인 '아티스트 토크'가 진행된다.

미디어아트 작가 이이남 작품 '인왕제색도'
미디어아트 작가 이이남 작품 '인왕제색도'

[서울시 제공]

okko@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