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서울 강남구 도로변에 '미세먼지 프리존 셸터'…전국 최초

송고시간2019-11-20 11:32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미세먼지 프리존 셸터
미세먼지 프리존 셸터

(서울=연합뉴스) 임화섭 기자 = 서울 강남구는 압구정 갤러리아백화점 앞 버스승강장에 '미세먼지 프리존 셸터'를 시범설치했다고 20일 밝혔다. [서울 강남구 제공]

(서울=연합뉴스) 임화섭 기자 = 서울 강남구(구청장 정순균)는 압구정 갤러리아백화점 앞 버스승강장에 '미세먼지 프리존 셸터'를 시범설치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런 시설이 도로변에 설치된 것은 이번이 전국에서 처음이다.

이 시설은 전기집진기와 활성탄으로 도로변 미세먼지를 90% 이상 제거해 외부 공기를 청정하게 하며, 정화된 공기를 유입해 내부 미세먼지 농도를 '좋음' 상태로 유지한다.

셸터 입구에는 3단 슬라이드 문을 설치해 외부 미세먼지 유입을 차단하고 내부에는 온열의자, 냉·난방기, 실내·외 미세먼지 측정기, 태양광 시설, 미세먼지 측정자료 안내판 등을 설치했다. 또한 CCTV, '더강남' 앱과 연동되는 생활정보 키오스크를 설치해 주민 편의기능을 강화할 예정이다.

강남구는 시설 설치와 운영을 위해 시공업체 ㈜리트코와 이달 11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신연순 강남구청 환경과장은 "강남세무서 승강장에 라미나플로우(균일기류발생기) 방식 셸터를 연말까지 추가조성한 뒤 소통량이 많은 지역으로 셸터 설치를 확대할 계획"이라며 "다양한 정책을 통해 '필(必) 환경도시'를 만들겠다"고 다짐했다.

강남구는 올해 국·공립 어린이집 144개소에 대기정보 알리미를 설치했으며, 내년에도 취약계층 이용시설 등 81개소에 이를 추가로 설치한다. 내년 초에는 150개소의 미세먼지 측정기를 환경부 인증제품으로 모두 교체한다. 측정된 데이터는 '더강남' 앱을 통해 제공된다.

limhwasop@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