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제2의 봉준호를 꿈꾸며'…23일 제1회 충남학생단편영화제

송고시간2019-11-20 11:31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충남도교육청 대강당과 내포 메가박스에서 21편 상영

제1회 충남학생단편영화제 포스터
제1회 충남학생단편영화제 포스터

(홍성=연합뉴스) 조성민 기자 = 충남도교육청은 오는 23일 교육청 대강당과 내포 메가박스에서 제1회 충남학생단편영화제를 열고 영화창작동아리가 제작한 영화 21편을 선보인다고 20일 밝혔다.

학생 영화제답게 상영작 상당수가 성적 지상주의, 집단 따돌림, 학교폭력 등을 주제로 삼고 있어 학생들의 고민과 희망을 엿볼 수 있다.

성적을 위해 부정행위도 불사하는 학생들의 어두운 이면을 다룬 북일고 동아리의 '스코어', 교권침해를 다룬 호서고 동아리의 '연어', 집단 따돌림과 학교폭력을 다룬 천안월봉중 동아리의 '하루살이' 등이 대표적이다.

인공지능의 편리함에 빠져드는 현대 문명사회를 다룬 계룡고 동아리의 '시리도록 시리다'도 있다.

서산 부석초 간월도분교장 동아리의 '진짜 부석사', 거산초 동아리의 '사랑 is 뭔들'은 아기자기한 학교생활이나 학생들의 성장기를 다루고 있다.

초등학교 6곳, 중학교 4곳, 고등학교 10곳의 학생동아리는 지난 6∼8월 세 차례 충남 학생 영화창작 캠프를 통해 영화 제작에 대해 배운 뒤 2학기에 지도교사와 함께 작품을 완성했다.

한홍덕 충남도교육청 교육과정과장은 "음악, 미술, 연극, 문학, 영화 등 다양한 문화예술 교육을 통해 학생들이 꿈을 키우고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min365@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