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창비청소년문학상에 백온유 '날개가 피어나는 날'

송고시간2019-11-20 11:35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서울=연합뉴스) 이승우 기자 = 올해 제13회 창비청소년문학상에 백온유 장편소설 '날개가 피어나는 날'이 선정됐다.

응모작 121편을 전문 심사위원 4명과 청소년 심사위원 146명이 심사해 당선작을 뽑았다고 20일 창비는 전했다.

심사위원단은 "우연한 사고로 비극적 사건에서 생존자가 된 소녀가 겪는 관계의 문제를 짚었다"면서 "인간 내면에 도사린 다양한 페르소나를 형상화하되 그것을 통합해 새로운 문을 열어나가는 주인공에게 응원의 박수를 보내지 않을 수 없었다"고 평했다.

상금은 2천만 원이고 유럽 탐방 특전도 준다. 당선작은 내년 상반기 창비에서 단행본으로 출간한다.

백온유는 1993년 경북 영덕에서 태어나 서울예대 문예창작과를 졸업했다. 장편동화 '정교'로 2017년 MBC 창작동화대상을 받았다.

백온유
백온유

창비 제공

청소년 대상 기획 도서를 발굴하고자 제정한 '창비청소년도서상' 수상작으로는 이고은 '생명 과학 뉴스데스크'가 뽑혔다.

상금은 1천만 원이고 외국 문화 기행과 작품 출간 특전을 준다.

창비청소년문학상과 청소년도서상 시상식은 내년 2월 열린다.

lesli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