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늦가을의 뮤지컬"…'한화 팝 앤 클래식 여행' 공연 성료

송고시간2019-11-22 09:27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서울=연합뉴스) 최재서 기자 = 한화그룹은 '2019 한화 팝 앤 클래식 여행: 뮤지컬 인 라이프'가 성황리에 종료됐다고 22일 밝혔다.

한화그룹은 이달 5일 성남아트센터, 17일 부산문화회관, 20일 전주 한국소리문화의전당에서 공연을 올린 데 이어 21일 대전예술의전당에서 마지막 무대를 선보였다.

영화 '원스 어폰 어 타임인 아메리카'의 삽입곡 '데버라 테마'(Deborah's Theme)를 첫 곡으로 뮤지컬 콘서트 팀 더 뮤즈가 바싸르 콘서트 오케스트라의 연주에 맞춰 공연을 펼쳤다.

가수 겸 뮤지컬배우 이지훈도 '지킬 앤드 하이드'의 '지금, 이 순간'을 부르며 등장해 큰 호응을 얻었다.

이 행사는 한화그룹이 2004년부터 16년째 진행하고 있는 문화예술 사회공헌 프로그램으로 공연 관람 기회가 적은 도시를 찾아 음악을 소개하자는 취지다.

2019 한화 팝 앤 클래식 여행
2019 한화 팝 앤 클래식 여행

[한화그룹 제공]

acui721@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