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유네스코총회서 한국 주도 예술교육 결의안 채택

송고시간2019-11-22 14:14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서울=연합뉴스) 임동근 기자 = 우리나라가 주도해 상정한 예술교육 관련 결의안이 유네스코 총회에서 채택됐다.

문화체육관광부는 21일(현지시간) 프랑스 파리에서 열린 제40차 유네스코 총회에서 '예술교육 및 세계문화예술교육주간 인식 증진' 결의안이 채택됐다고 밝혔다.

결의안은 2011년 제36차 유네스코 총회에서 선포해 시행 중인 '세계문화예술교육주간'에 예술교육 진흥을 위한 회원국의 다양한 활동을 요청하고, 2010년 유네스코 세계문화예술교육대회에서 채택한 '서울 어젠다: 예술교육 발전목표' 이행안에 따라 회원국이 예술교육을 실행하라고 요청하는 내용이 담겼다.

2021년 제41차 유네스코 총회에서 회원국 예술교육 이행안 실행 결과를 사무총장이 보고하도록 요청하는 내용 등도 실렸다.

파리 유네스코 본부
파리 유네스코 본부

[문화체육관광부 제공]

결의안은 2020년 '서울 어젠다' 도출 10주년을 기념하고,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 부대행사인 '한-아세안 문화혁신포럼'에서 추진하는 '예술과 함께하는 미래'(Growing with Art)' 캠페인에 대한 세계적 지지 확산을 목적으로 추진됐다.

우리나라는 2012년부터 매년 5월 넷째 주 세계문화예술 교육주간에 국제 심포지엄, 해외 전문가 워크숍, 문화예술교육 축제 등을 해왔다.

내년 5월에는 유니트윈(UNITWIN-Arts Education Research for Cultural Diversity and Sustainable Development) 연례학술회의와 연계해 '서울 어젠다 10년, 새로운 길을 열다'(가제)를 주제로 문화예술교육의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한 미래 10년 비전과 실천 방안을 모색할 예정이다.

또 9월에는 세계 예술강사와 전문가가 참가하는 제5회 국제예술교육실천가 대회(ITAC5, International Teaching Artistry Collaborative)를 서울에서 연다.

dklim@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