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빌보드 '2010년대를 정의한 100곡'…BTS·싸이·소녀시대 포함

송고시간2019-11-22 16:53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BTS '아이 니드 유', "슈퍼스타 도약 기틀, 창조적 서사 전면에"

유튜브 첫 10억뷰 '강남스타일'…'아이 갓 어 보이'는 "음악적 실험주의"

빌보드 '2010년대를 정의한 100곡'
빌보드 '2010년대를 정의한 100곡'

[빌보드 홈페이지 캡쳐]

(서울=연합뉴스) 김효정 기자 = "장르를 파괴하고 경계를 확장했으며, 이전에는 상상조차 할 수 없던 방식들로 음악이 대중에게 다가간 10년."

미국 빌보드가 2019년 끝을 앞두고 '2010년대를 정의한 100곡'을 선정했다. K팝 중에는 방탄소년단(BTS) '아이 니드 유'(I Need U)와 싸이 '강남스타일', 소녀시대 '아이 갓 어 보이'(I GOT A BOY)등 3곡이 포함됐다.

빌보드는 21일(현지시간) 홈페이지에 '지난 10년을 정의한 100곡' 명단을 발표했다. 지난 10년 음악과 문화에 '결정적 영향'을 미친 노래 100곡을 통해 2010년대 음악산업을 설명하려는 시도다.

빌보드는 아티스트나 작곡가, 프로듀서, 레이블 관계자, 비평가 등 업계 관계자들을 인터뷰하고 이를 토대로 각각의 곡에 대한 에세이를 실었다.

그룹 방탄소년단
그룹 방탄소년단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제공]

'월드스타' 방탄소년단의 곡 중에선 그들 이력에 주요 분기점이 된 2015년 미니앨범 '화양연화' 파트.1의 타이틀곡 '아이 니드 유'가 선정됐다.

방탄소년단 데뷔 후 첫 국내 지상파 가요 프로그램 1위곡이다.

빌보드는 "2010년대 후반에 대한 담론은 많은 부분 '미국 시장에서 비영어권 뮤지션의 부상'에 부인할 수 없이 초점을 맞춰야 하고, BTS는 그 중심에 있다"며 '아이 니드 유'는 "그들이 세계적 슈퍼스타로 도약할 수 있도록 미래를 위한 기틀을 놓았다"고 평가했다.

캐나다 토론토대학에서 동아시아 대중문화를 강의하는 미셸 조 교수는 빌보드에 "많은 K팝 그룹이 이제 콘셉트 앨범, 앨범 시리즈, 세계관을 만들고 있지만, BTS만큼 효과적이고도 유기적으로 이를 해낸 그룹은 없었다"고 말했다.

'아이 니드 유' 뮤직비디오에는. 앨범명 '화양연화'처럼 아름다움과 불안이 공존하는 청춘의 얼굴이 담겨 있다. 방탄소년단은 이 곡 뮤직비디오를 통해 이른바 'BTS 유니버스'라고도 불리는 자신들의 창조적 서사를 전면에 가지고 나왔다고도 빌보드는 해석했다.

'강남스타일' 뮤직비디오, 유튜브 '10억뷰' 돌파
'강남스타일' 뮤직비디오, 유튜브 '10억뷰' 돌파

[유튜브 캡쳐]

빌보드는 싸이의 '강남스타일'에는 BTS가 이끄는 미국 내 K팝 부상의 '프리퀄'이었다고 의미를 부여했다.

사실상 '전 세계를 뒤덮은' 강남스타일은 유튜브 10억 뷰를 달성한 첫 뮤직비디오였다. 빌보드는 세계 최대 스트리밍 서비스(유튜브)도 싸이 정도의 시청 층을 감당할 준비가 되지 않았다. 2014년 21만 뷰를 찍었을 때 유튜브의 조회 수 집계 시스템을 재설계해야 했을 정도"라고 회고했다.

뮤직비디오에 출연한 현아는 빌보드에 "한국이 전 세계 사람들에게 정말로 유명해진 기회였다"고 말했다.

여러 음악적 요소를 자유롭게 넘나든 소녀시대의 2013년 히트곡 '아이 갓 어 보이'(I GOT A BOY)도 "21세기 음악적 실험주의의 한계를 더욱 확장한 곡"으로 평가되며 이름을 올렸다.

빌보드는 "'아이 갓 어 보이'는 독창성이 장르적 제한뿐 아니라 개인의 예술적 정체성에 대한 인식에 구애받지 않을 때 어떤 결과물이 나오는지 세상에 보여 줬다"고 평했다.

빌보드는 "2010년대 후반으로 갈수록 K팝뿐만 아니라 점점 더 많은 뮤지션이 장르의 틀에 갇히기 거부하고 경계를 뛰어넘어 더욱 역동적인 음악을 만들고 있으며, '아이 갓 어 보이'는 그 전형"이라고 평가했다.

소녀시대 정규 4집 '아이 갓 어 보이' 커버 이미지
소녀시대 정규 4집 '아이 갓 어 보이' 커버 이미지

[SM엔터테인먼트 제공]

kimhyoj@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