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손흥민, BBC 이주의 선수…"고메스 사건 이후 다시 축구 즐겨"

송고시간2019-11-25 10:41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2019년에 19골 넣은 손흥민, 케인(18골) 넘어 팀내 최다골 '우뚝'

웨스트햄전에서 득점 세리머니를 펼치는 손흥민
웨스트햄전에서 득점 세리머니를 펼치는 손흥민

[로이터=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이영호 기자 = "안드레 고메스 사건 이후 다시 축구를 즐기는 손흥민을 보는 것은 대단한 일!"

조제 모리뉴 감독의 토트넘 사령탑 데뷔전에서 1골 1도움의 원맨쇼를 펼친 손흥민(27)이 영국 공영방송 BBC가 선정한 2019-2020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13라운드 베스트 11의 공격수 부문에 이름을 올렸다.

BBC는 25일(한국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가스 크룩의 이주의 선수'를 발표하면서 손흥민을 공격수 부문에 포함했다.

3-4-3 전술을 바탕으로 선정한 13R 베스트 11에서 손흥민은 사디오 마네(리버풀), 제이미 바디(레스터시티)와 함께 최전방 공격진에 뽑혔다.

손흥민은 23일 영국 런던의 런던스타디움에서 펼쳐진 웨스트햄과 정규리그 13라운드 원정에서 전반 36분 선제골에 이어 전반 43분 루카스 모라의 추가골을 어시스트하며 1골 1도움으로 팀의 3-2 승리를 이끌었다.

손흥민의 덕분에 모리뉴 감독은 토트넘 사령탑 데뷔전에서 승리를 따냈다.

더불어 손흥민은 리그 4호골과 함께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5골) 득점을 합쳐 시즌 9호골을 작성했다.

특히 손흥민은 웨스트햄전 득점으로 올해에 19골을 넣어 '골잡이' 해리 케인(18골)을 따돌리고 2019년 토트넘 최다 득점 선수 자리를 지켰다.

올해 1월 2일 카디프시티를 상대로 2019년 첫 골을 넣은 손흥민은 지난 4월 맨시티를 상대로 멀티골을 쏟아내며 2018-2019시즌을 마쳤다.

상반기에 10골을 넣은 손흥민은 지난 9월 크리스털팰리스전에서 2019-2020시즌 첫 득점을 기록한 이후 이번 웨스트햄전까지 9골을 보태 올해에만 19골을 쏟아냈다.

웨스트햄전에서 결승골을 넣은 손흥민은 토트넘의 확실한 해결사로 자리매김했다.

BBC 선정 프리미어리그 13라운드 베스트 11
BBC 선정 프리미어리그 13라운드 베스트 11

[BBC 홈페이지 캡처]

BBC는 13라운드 베스트 11을 선정하면서 손흥민에 대해 "고메스 사건을 이후 다시 자신의 축구를 즐기고 있는 것을 보니 대단하다"라고 평가했다.

손흥민은 에버턴과 11라운드 경기에서 고메스를 저지하려고 백태클을 시도했고, 고메스는 손흥민의 태클에 걸려 넘어지다 세르주 오리에와 충돌하면서 발목을 심하게 다쳐 수술대 위에 올라야 했다.

정신적인 충격을 받은 손흥민은 이후 츠르베나 즈베즈다(세르비아)와 UEFA 챔피언스리그 경기에서 득점포를 터트린 뒤 '기도 세리머니'를 통해 고메스에게 미안한 마음을 전했다.

BBC는 특히 "손흥민, 케인, 모라, 델리 알리가 함께 뛰게 한 모리뉴 감독의 판단은 웨스트햄에 치명적이었다"면서 "아직 이르지만 손흥민-케인-모라 조합은 리버풀의 마네-무함마드 살라흐-호베르투 피르미누 조합이 했던 것을 토트넘에서도 할 수 있다는 것을 보여줬다"고 설명했다.

horn90@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