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버스기사 운전중 휴대폰 통화·영상 시청땐 자격 취소 추진

송고시간2019-11-29 15:36

댓글
관광버스 - 버스 추돌사고 (PG)
관광버스 - 버스 추돌사고 (PG)

[권도윤 제작] 일러스트

(서울=연합뉴스) 장하나 기자 = 앞으로 버스 운전자가 운전 도중 휴대전화를 사용하게 되면 자격이 취소될 수도 있다.

국토교통부는 29일 버스 운전자의 휴대전화 사용시 운수종사자와 운수업체에 대한 처분이 강화될 수 있도록 제도 개선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에 따라 버스 운전자가 운전 중 휴대전화를 사용하거나 영상물을 시청할 경우 운수종사자의 자격을 취소하거나 정지하는 방안, 운수업체의 관리 소홀이 드러날 경우 사업을 정지하는 방안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현행법상으로는 운전자가 운전 도중 영상물을 시청해도 차종별로 범칙금 3만∼7만원과 벌점 15점을 부과받는 것에 그쳐 처벌을 강화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높았다.

고속버스 기사 '쌩쌩' 운전하며…펭수 보고, 드라마 보고 / 연합뉴스 (Yonhapnews)

유튜브로 보기

hanajjang@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