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올해 들어 가장 추운 경남…건조주의보 발효

송고시간2019-12-06 06:29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출근길 추위
출근길 추위

[연합뉴스 자료사진]

(창원=연합뉴스) 박정헌 기자 = 6일 경남은 대체로 맑고 도내 전역 아침 최저기온이 영하로 떨어지며 올해 들어 가장 춥겠다.

창원기상대에 따르면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9∼영하 1도, 낮 최고기온은 4∼7도로 예상된다.

특히 경남 전 지역이 영하권으로 떨어지고 체감온도도 낮아 더 춥겠다.

또 창원과 김해에 건조주의보가 발효되는 등 대기가 매우 건조해 화재 예방에 유의해야 한다.

대기 순환이 원활해 미세먼지 농도는 '좋음' 수준을 보이겠다.

창원기상대 관계자는 "모레부터 낮 기온이 평년 수준으로 올라오면서 날씨가 다소 풀리겠으며 지역에 따라 건조특보가 확대될 수 있다"고 말했다.

home1223@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