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KB증권 "젬백스 알츠하이머 치료제 가치 최대 6.8조원"

송고시간2019-12-06 08:47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서울=연합뉴스) 황재하 기자 = KB증권은 6일 젬백스[082270]가 알츠하이머 치료제로 개발 중인 신약 후보물질 'GV1001'의 가치가 최대 6조8천억여원에 달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태영 연구원은 "내년 1분기 기준 젬백스 신약 후보물질의 가치는 가장 보수적인 가격과 점유율을 가정하더라도 2조1천505억원에 달하며 가격과 점유율을 최대로 가정하면 6조8천692억원에 달한다"고 분석했다.

그는 젬백스가 개발 중인 신약 환자 1인당 연간 가격을 최소 1만4천600달러에서 최대 3만9천달러로 예상하고, 예상 점유율은 최소 22.5%에서 최대 36.9%로 가정해 이 같은 결과가 나왔다고 설명했다.

이 연구원은 "현재 가장 많이 처방되는 알츠하이머 치료제 '도네페질'과 '리바스티그민' 점유율이 각각 22.5%와 14.4% 수준"이라며 "젬백스 신약 후보 물질은 임상 2상에서 도네페질과 리바스티그민보다 월등한 효과를 나타냈다"고 덧붙였다.

앞서 젬백스는 지난 5일 펩타이드 조성물인 GV1001의 알츠하이머성 치매 임상 2상 시험에서 안정성과 유효성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임상 결과는 4일(현지시간) 미국 샌디에이고에서 열린 알츠하이머 임상시험 컨퍼런스(CTAD)에서 발표됐다.

jaeh@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