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특징주] 리메드, 코스닥 상장 첫날 강세

송고시간2019-12-06 09:19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서울=연합뉴스) 곽민서 기자 = 역대 세 번째로 '테슬라 요건'을 통해 코스닥시장에 입성한 리메드[302550]가 6일 장 초반 강세로 출발했다.

이날 오전 9시 10분 현재 리메드는 시초가(1만4천100원) 대비 7.45% 오른 1만5천150원에 거래됐다.

이는 공모가(1만3천원)보다 16.54% 오른 수준이다.

리메드는 아직 이익을 내지 못했지만 향후 성장성이 인정되는 기업에 상장을 허용하는 제도인 '테슬라 요건'을 통해 코넥스 시장에서 코스닥시장으로 이전 상장했다.

이 제도를 통해 상장한 기업의 주가가 상장 후 3개월 이내 부진할 경우 주관사는 공모가의 90% 가격에 공모주 투자자의 주식을 되사줄 책임(풋백 옵션)이 있다.

이전까지 국내 증시에서 테슬라 상장에 성공한 기업은 카페24[042000]와 제테마[216080]뿐이었다.

2003년 설립된 리메드는 약물이나 주사 대신 전기 자극을 통해 질병을 치료하는 전자장치인 전자약(Electroceutical) 제조 전문기업이다.

이 회사의 지난해 매출은 80억원이고 영업손실은 8억원이었다.

mskwak@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