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3점 슛 22개' NBA 휴스턴, 토론토 제압

송고시간2019-12-06 13:57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토론토 수비진 사이에서 공을 다루는 휴스턴의 러셀 웨스트브룩(0번).
토론토 수비진 사이에서 공을 다루는 휴스턴의 러셀 웨스트브룩(0번).

[A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배진남 기자 = 미국프로농구 휴스턴 로키츠가 외곽포를 앞세워 토론토 랩터스의 추격을 뿌리쳤다.

휴스턴은 6일(한국시간) 캐나다 온타리오주 토론토의 스코샤뱅크 아레나에서 열린 2019-2020 NBA 정규리그 원정 경기에서 토론토에 119-109로 이겼다.

이틀 전 샌안토니오 스퍼스에 연장 혈투 끝에 133-135로 졌던 휴스턴은 이날 승리로 분위기를 추슬렀다.

휴스턴은 시즌 14승(7패)째를 챙겼다. 2연패를 당한 토론토는 15승 6패가 됐다.

휴스턴은 이날 3점 슛을 무려 55개나 던져 22개를 림에 꽂았다. 성공률이 40.0%로 토론토(30.8%·39개 중 12개 성공)에 앞섰다.

벤 맥클레모어가 8개(28득점), PJ 터커가 5개(18점 11리바운드), 제임스 하든(23점 7리바운드 3어시스트 5스틸) 등 3명이 3개씩의 슛을 3점 라인 밖에서 터트렸다.

러셀 웨스트브룩(19득점 13리바운드 11어시스트)은 트리플 더블의 활약으로 승리를 거들었다.

토론토 파스칼 시아캄은 24득점 9리바운드로 분전했으나 팀 패배를 지켜봐야 했다.

피닉스 선스는 뉴올리언스 펠리컨스와 원정 경기에서 연장전까지 치러 139-132로 승리했다.

피닉스의 데빈 부커는 올 시즌 자신의 한 경기 최다인 44득점(8리바운드 9어시스트)을 기록하며 뉴올리언스를 7연패 늪으로 밀어 넣었다.

◇ 6일 전적

워싱턴 119-113 필라델피아

휴스턴 119-109 토론토

덴버 129-92 뉴욕

피닉스 139-132 뉴올리언스

hosu1@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