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4댓글페이지로 이동

박지원 "달리는 호랑이 등에 탄 북미 정상…대화만이 살길"

송고시간2019-12-07 10:47

댓글4댓글페이지로 이동

"한반도 상황 예사롭지 않아…대화 앞둔 기 싸움 시간이길"

대안신당 박지원 의원 [연합뉴스 자료사진]

대안신당 박지원 의원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이보배 기자 = 대안신당 박지원 의원은 7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을 향해 "달리는 호랑이 등에 탔다. 떨어지면 다 죽는다"며 대화에 나설 것을 촉구했다.

박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 글을 통해 이같이 밝힌 데 이어 "고수들은 어리석게 죽는 선택을 하지 않는다. 시간이 얼마 남지 않았다"며 "두 정상의 결단, 거듭 대화만이 살길"이라고 강조했다.

박 의원은 "한반도 상황이 예사롭지 않다"며 "북한 동창리 미사일 발사대에서 장거리 미사일 발사 준비 징후로 추정되는 상황이 미국 상업 위성에 잡히고, 미국은 연일 정찰기 순회를 하며 북한에 시위 아닌 시위를 하고 있다"고 언급했다.

이어 "북한 외교·군사 당국자 등의 발언 수위가 점점 높아지고 있다. 미국 백악관 관계자들도 '완전하고 검증 가능하며 불가역적인 비핵화'(CVID)를 거론하며 '서두르지 않겠다, 북한 비핵화를 대충하지 않겠다'라고 한다"며 "휴전 직전 가장 치열하게 싸우듯 지금의 대치 격화 상황이 대화를 앞둔 기 싸움의 시간이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boba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