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나이지리아 근해서 홍콩 유조선 선원 19명 해적에 납치

송고시간2019-12-07 12:53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인도인 18명·터키인 1명 등

유조선 '네이브 컨스텔레이션'호 자료사진
유조선 '네이브 컨스텔레이션'호 자료사진

[출처 트위터. SCMP 캡처]

(선양=연합뉴스) 차병섭 특파원 = 나이지리아 근해인 기니만을 지나던 홍콩 선적 유조선이 해적의 공격을 받아 선원 19명이 납치됐다고 홍콩매체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가 7일 보도했다.

홍콩해사처 등은 이 사건이 4일 새벽 짐을 가득 싣고 항행하던 '네이브 컨스텔레이션'(the Nave Constellation) 호에서 발생했다면서 "승선 선원 26명 가운데 인도인 18명과 터키인 1명이 납치됐다"고 밝혔다.

또 "부상자나 선체 피해는 보고되지 않았다"면서 "(납치되지 않고) 남아있던 선원 7명은 모두 인도인"이라고 전했다.

해사처는 선박운영사 측이 피랍 선원들의 무사 귀환을 위해 보험·보안회사와 협의하고 있다면서 "운영사 및 영사관과 긴밀히 연락하며 필요한 모든 조력을 제공하고 있다"고 말했다.

SCMP는 사건이 발생한 곳은 해운업계에서 해적 위험 지역으로 평가된다면서 최근의 해적 행위는 화물을 훔치기보다 선원들을 납치해 몸값을 뜯어내는 쪽으로 변하고 있다고 소개했다.

bscha@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