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특징주] LG디스플레이, 외국인 '사자'에 강세(종합)

송고시간2019-12-09 19:16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내년 업황 회복 전망"…모건스탠리, 투자의견 '비중확대'로 상향

LG디스플레이 로고
LG디스플레이 로고

[LG디스플레이 제공]

(서울=연합뉴스) 곽민서 기자 = LG디스플레이[034220]가 9일 외국인 '사자'에 힘입어 강세로 마감했다.

이날 LG디스플레이는 전 거래일보다 9.52% 오른 1만6천100원으로 거래를 마쳤다.

이경민 대신증권 연구원은 "최근 큰 폭으로 하락했던 정보기술(IT) 대형주를 중심으로 외국인의 반발 매수세가 유입되면서 반도체·디스플레이 등 업종이 차별적 강세를 보였다"고 설명했다.

이날 외국인은 LG디스플레이 주식 약 265억원어치를 사들였다.

이와 관련, 김양재 KTB투자증권 연구원은 "삼성디스플레이와 LG디스플레이의 감산 조치로 수급이 개선되는 가운데 계절적으로도 비수기를 벗어나면서 내년 3월에는 디스플레이 패널 가격이 반등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어 "오는 2020년 7월 도쿄 올림픽이 예정된 가운데 중국 TV 업체의 시장 점유율 경쟁이 심화하면서 디스플레이 패널 수요도 예상을 웃돌 가능성이 있다"면서 "내년 LCD 수요 증가율은 6.1%로 공급 증가율(5.5%)을 상회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이에 따라 디스플레이 업체 간 '치킨게임'이 마무리되면서 패널 가격은 원가 수준을 회복할 전망"이라고 내다봤다.

글로벌 투자은행(IB) 모건스탠리도 최근 감산 기조 등의 영향으로 LCD 업황이 내년 1분기 중반부터 상승 주기에 들어설 것으로 전망하며 LG디스플레이의 목표주가를 1만4천원에서 1만9천원으로 올렸다. 투자의견도 종전 '비중유지'에서 '비중확대'(overweight)로 상향 조정했다.

mskwak@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