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1댓글페이지로 이동

中, 배터리시장 개방…보조금 대상에 LG화학·SK이노 포함(종합)

송고시간2019-12-09 19:00

댓글1댓글페이지로 이동

보조금 추천목록 전기차에 양사 배터리 쓰여…中정부 3년만에 규제 해제

(서울=연합뉴스) 최재서 기자 = 중국의 전기차 배터리 보조금 '화이트리스트'에 LG화학[051910]과 SK이노베이션이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다.

9일 업계와 현지 언론에 따르면 중국 공업정보화부는 최근 '신재생에너지차 보급응용추천 목록'을 발표했다. 이른바 '화이트리스트'로 불리는 이 추천목록에 오른 업체들은 중국 정부로부터 보조금을 받을 수 있게 된다.

목록에는 테슬라 모델3 전기차(BEV)가 포함됐으며, 업계에 따르면 해당 완성차에는 LG화학 등이 배터리를 공급할 예정이다.

또한 베이징벤츠의 E클래스 플러그인하이브리드자동차(PHEV)에는 SK이노베이션 서산 공장에서 생산된 배터리 셀이 들어가는 것으로 파악됐다.

중국 전기차 배터리시장 개척 경쟁 (CG)
중국 전기차 배터리시장 개척 경쟁 (CG)

[연합뉴스TV 제공]

만약 이 두 모델에 보조금이 지급되면 중국 정부는 2016년 말 이후 처음으로 한국 배터리가 장착된 전기차에 보조금을 주게 된다.

현지 언론에 따르면 이는 최근 위축된 중국 전기차 시장에 활력을 불어 넣고 배터리 공급 부족 문제를 해결하는 한편, 외국 기술의 국산화를 가속하기 위한 조치로 분석된다.

다만 보조금 액수는 현재까지 정해지지 않았고, 중국 정부는 앞서 내년 말까지만 보조금을 운영한다고 밝힌 바 있어 국내 배터리 업체에 대한 영향은 파악하기 어렵다는 게 업계 설명이다.

acui721@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