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궁긍증 투성이 이머시브 공연 '위대한 개츠비'

송고시간2019-12-09 18:26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1920년대 미국 재즈시대로 관객 초대

캐릭터 따라가며 자신만의 극 만든다

'위대한 개츠비' 연습실 공개
'위대한 개츠비' 연습실 공개

[마스트엔터테인먼트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임동근 기자 = 윌슨 부부가 경쾌한 키보드 연주음악과 노래로 개츠비가 여는 파티에 대한 이야기를 들려주고, 닉은 개츠비와의 추억을 이야기한다. 이어 무대는 흥겨운 재즈에 맞춰 화려한 댄스파티가 열리는 1920년대 미국 파티장으로 변한다. 배우들 손에 이끌려 나온 관객들은 함께 춤추며 파티를 신나게 즐긴다.

9일 오후 서울 중구 을지로 그레뱅뮤지엄 4층 연습실에서 이머시브 공연 '위대한 개츠비' 연습실 공개가 진행됐다.

F. 스콧 피츠 제럴드 동명소설을 원작으로 하는 작품으로, 객석과 무대가 분리되는 전통적인 공연장에서 벗어나 관객과 배우가 직접 소통하는 관객참여형 공연이다.

극은 연회장 같은 넓은 공간을 중심으로 캐릭터에 따라 다른 방으로 이동하면서 진행된다. 관객은 공연장을 자유롭게 돌아다니거나 극 중 캐릭터를 따라가며 자신만의 극을 만들어갈 수 있다.

에이미 번즈 워커 협력연출은 오디션에서 중점을 둔 부분에 대해 "캐릭터를 완벽하게 구현하는 것 외에 어떤 상황에서도 관객에게 맞는 대답을 해야 하므로 굉장히 잘하는 배우가 필요했다. 또 배우들이 서로 도와야 하므로 융통성과 유연함도 중요했다"고 밝혔다.

공연을 준비할 때 가장 어려운 점에 대해선 "공간 자체가 변하기 때문에 동선과 캐릭터 간의 관계도 변한다"며 "런던에서 모든 배우가 각기 다른 개츠비와 데이지를 보여줬듯이 한국 배우들도 자신만의 캐릭터를 만들어가는 데 집중하고 있다"고 했다.

'위대한 개츠비' 연습실 공개
'위대한 개츠비' 연습실 공개

[마스트엔터테인먼트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워커 연출은 특히 관객의 참여를 강조했다. 그는 "관객이 오픈 마인드로 캐릭터의 초대를 받아들이고 적극적으로 참여할수록 재미있는 공연이 될 것이다. 무대에 나와 춤을 추지 않더라도 캐릭터의 가는 길을 잘 보는 것도 참여라고 생각한다"고 했다.

돌발상황에 대한 팁에 대해선 "관객 반응에 유연하게 대응할 수 있게 워크숍을 진행했다"며 "아무래도 개막 이후에 공연이 더 견고해지고 배우들도 자신감이 생기게 될 것 같다"고 설명했다.

워커 연출은 무대의 구조나 디자인, 객석에 대해선 함구했다. 단지 "무대가 하나가 아니라고밖에 답해줄 수 없다"며 "공연장에 오면 이해하게 될 것"이라고 했다.

'개츠비' 역 박정복은 출연 계기에 대한 질문에 "다양한 작품과 연출을 만나 공부하고 싶었다"며 "우리나라에서 잘 하지 않는, 관객과의 거리를 무너뜨리는 공연에 도전하고 싶었다"고 답했다.

더블 캐스팅인 강상준은 "'굳빠이 이상'이란 작품에서 이머시브를 경험했는데 그때는 한 공간에서 관객을 만나고, 신체 언어를 많이 써 관객과 소통이 적었다"며 "공간을 이동한다는 점이 큰 차이점인 것 같다"고 했다.

준비할 때 어려움에 대해 '데이지' 역을 맡은 김사라는 "처음에는 다양한 공간에서 동시에 진행되는 것인지 몰라 어리둥절했고, 연습할 때는 배우들이 서로 사인을 맞춰야 하는 것이 힘들었는데 이제 알고 나니까 너무 재미있다"고 밝혔다.

마지막으로 워커 연출은 "공연장에 함께 온 친구들과 공연이 끝난 후 서로 다른 경험을 공유하면 더 재미있을 것"이라며 "캐릭터들과 친구가 되어 달라"고 당부했다.

오는 21일부터 내년 2월 28일까지 그레뱅뮤지엄 2층 개츠비맨션에서 공연한다.

'위대한 개츠비' 에이미 번즈 워커 협력연출
'위대한 개츠비' 에이미 번즈 워커 협력연출

[마스트엔터테인먼트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dklim@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