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무협 수출활력상황실, 설치 10개월만에 1천854건 해결

송고시간2019-12-11 11:00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수출활력 상황실 개소식
수출활력 상황실 개소식

[무역협회 제공]

(서울=연합뉴스) 이승관 기자 = 한국무역협회는 올 2월에 개설한 '수출활력 상황실'이 지난달 말까지 총 2천68건의 수출기업 애로를 접수해 이 가운데 1천854건을 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수출활력 상황실'은 국내 수출기업들의 다양한 어려움을 해결하는 데 도움을 주자는 취지에서 무역협회와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수출입은행, 무역보험공사, 코트라 등이 올 2월 26일 삼성동 트레이드타워에 설치했다.

올해 접수된 수출 애로 사항 가운데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한 것은 해외마케팅과 자금운용 관련인 것으로 조사됐다.

심각한 자금 문제에 시달리던 울산의 A사는 상황실을 방문해 상담한 결과 중진공의 '신시장 진출 지원 자금' 3억5천만원을 지원받게 됐고, 인천의 B사는 기술보증기금을 통해 약 1억원의 연구개발(R&D) 자금을 받았다.

상황실은 또 무역 유관기관이 즉각 해결책을 제시하기 어려운 경우에는 기획재정부, 산업통상자원부, 고용노동부, 관세청 등 관련 부서에 제도 개선을 건의하기도 했다.

무역협회 관계자는 "수출활력 촉진단, 일본규제 지원단 등이 현장 방문을 통해 수출기업들의 애로에 대해 상담하기도 했다"면서 "수출 지원기관과 정부 부처의 긴밀한 공조를 통해 수출 현장 전 분야에서 기업을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human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