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10월 시중통화량 전년동기비 7.5%↑…두 달째 7%대 지속

송고시간2019-12-11 12:00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한은 "기관 예금 유치 노력, 기업 회사채 자금 예치 등 영향"

5만원권 지폐 [연합뉴스TV 제공]

5만원권 지폐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이지헌 기자 = 시중 통화량이 9월에 이어 10월 들어서도 높은 증가세를 유지했다.

한국은행이 11일 발표한 통화 및 유동성 통계에 따르면 10월 통화량(M2 기준)은2천874조3천억원(원계열·평잔 기준)으로 전년 동월 대비 7.5% 증가했다. 9월(7.6%)에 이어 두달 연속 상대적으로 높은 7%대의 증가율을 유지했다.

전년 동기 대비 M2 증가율은 지난해 말 이후 6%대에 머무르다가 지난 9월 3년 6개월 만에 가장 높은 증가율을 기록하며 7%대로 올라섰다.

M2는 현금을 비롯해 요구불예금, 수시입출식 저축성예금, 머니마켓펀드(MMF), 2년 미만 정기 예·적금 등을 포함한 넓은 의미의 통화 지표다.

전년 동기 대비 M2 증가율은 2017년 9월 이후 상승 추세를 보이고 있다.

통화 및 유동성 지표 추이(전년 동기 대비)
통화 및 유동성 지표 추이(전년 동기 대비)

※자료: 한국은행

전월 대비 M2 증가율(계절 조정·평잔 기준)은 0.8%로 9월(0.7%)보다 0.1%포인트 높아졌다.

금융상품별로는 2년 미만 정기 예·적금(11조2천억원), 머니마켓펀드(MMF·6조4천억원)가 10월 중 주로 늘었다.

경제 주체별로는 가계 및 비영리단체(8조1천억원), 기업(6조3천억원), 기타금융기관(6조3천억원), 기타 부문(5조2천억원) 모두 10월 한 달간 보유 통화량을 두루 늘렸다.

한은 관계자는 "예금 취급기관이 새 예대율(예수금 대비 대출금) 규제에 대비, 예금 유치 노력을 기울이고 기업이 회사채로 조달한 자금을 예금 등에 예치한 영향을 받았다"고 설명했다.

전년 동기 대비 M2 증가율 추이(원계열·평잔 기준)
전년 동기 대비 M2 증가율 추이(원계열·평잔 기준)

※자료: 한국은행 경제통계시스템

pa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