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아동이 만든 아동정책"…모니터링단 활동 서울 강남구정에 반영

송고시간2019-12-11 11:20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강남구 아동모니터링단
강남구 아동모니터링단

[서울 강남구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지헌 기자 = 서울 강남구는 지난 8월 출범해 4개월간 활동한 '아동모니터링단'이 내놓은 정책을 구정에 반영할 것이라고 11일 밝혔다.

강남구에 사는 10∼14세 아동·청소년 21명으로 구성된 아동모니터링단은 스마트폰 중독 방지를 위한 특정 지역 통신 방해 장치 설치, 부모·자녀의 주 3회 체육 과외, 어린이집 통학버스 잔류 아동 확인 시스템 등 정책 대안을 제시했다.

오선미 강남구 여성가족과장은 "안전하고 건강한 사회적 기반을 구축해 아이들이 살기 좋은 강남구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jk@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