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3댓글페이지로 이동

"美비건, 내주 韓방문 때 판문점서 北과 접촉 모색"<교도>

송고시간2019-12-11 18:01

댓글3댓글페이지로 이동
스티브 비건 미국 국무부 부장관 지명자
스티브 비건 미국 국무부 부장관 지명자

(워싱턴=연합뉴스) 류지복 특파원 = 스티븐 비건 미국 국무부 부장관 지명자가 지난 3일(현지시간) 워싱턴에서 개최된 한국국제교류재단 워싱턴사무소 송년 행사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 2019.12.4 jbryoo@yna.co.kr

(도쿄=연합뉴스) 김호준 특파원 = 미국 국무부 부장관에 지명된 스티븐 비건 대북특별대표가 이달 중순 일본 방문을 검토하고 있으며, 방일에 앞서 다음 주엔 한국도 방문할 전망이라고 교도통신이 11일 보도했다.

통신은 관계자를 인용해 이같이 보도하면서 비건 대표는 한국 방문 중 남북 군사분계선(MDL)이 있는 판문점에서 북한 측과 접촉을 모색하고 있다고 전했다.

북한은 최근 미국 본토에 도달할 수 있는 대륙간탄도미사일(ICBM)의 발사 재개 가능성을 시사해 한미일이 경계를 강화하고 있다.

비건 대표의 이번 한일 순방은 한일관계 악화 상황에서도 한미일 연대를 강조하고, 내년 미국 대선을 앞두고 정체 상태인 북미 실무회담을 궤도에 올리려는 의도로 풀이됐다.

비건 대표와 북한 측의 접촉이 실현되면 지난 10월 스웨덴에서 북미 실무회담 북측 수석대표인 김명길 외무성 순회대사와의 회담 이후 2개월 만에 북미 실무회담이 성사되는 셈이다.

비건 대표는 다음 주 방한 때 청와대를 방문하고 이도훈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 등과도 협의할 예정이라고 교도통신은 전했다. 이어 방문하는 일본에선 다키자키 시게키(瀧崎成樹) 외무성 아시아대양주국장 등을 만날 예정이다.

hoju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