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추궈훙 中 대사 "시진핑 내년 상반기 한국 방문 진지하게 고려"

송고시간2019-12-12 09:41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한중간 갈등, 이견 적절히 해결해나갈 것…특별히 더 말하지 않겠다"

발언하는 추궈훙 중국대사
발언하는 추궈훙 중국대사

(서울=연합뉴스) 정하종 기자 = 추궈훙 주한중국대사가 12일 오전 서울 여의도 전국경제인연합회 콘퍼런스센터에서 열린 '주한중국대사 초청 기업인 간담회'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2019.12.12

(서울=연합뉴스) 최윤정 기자 = 추궈훙(邱國洪) 주한중국대사는 12일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이 내년 상반기 한국 방문을 진지하게 고려하고 있다고 밝혔다.

추 대사는 이날 전국경제인연합회 초청으로 서울 여의도 전경련 콘퍼런스센터에서 개최된 간담회에서 기조연설을 하며 이같이 말했다.

추궈훙 대사는 "얼마 전 왕이(王毅) 중국 외교담당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이 양국 정상 상호 방문 전 정치적 준비를 위해 방문했다"며 "이런 고위층 진지한 관계가 한중 관계 발전에 중요한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추 대사는 또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갈등을 완전히 해결하는 방향으로 갈 것임을 시사했다.

그는 "한중간 갈등이나 이견도 있었으나 적절히 해결해나갈 것이고, 이에 관해서는 특별히 더 말하지 않겠다"며 "여러 가지 풍파를 겪었던 한중관계가 더 튼실하게, 우호적으로 발전할 수 있을 것이라 생각한다"고 말했다.

추 대사는 "양국 관계는 잠재력이 크고, 잠재력을 상호 발굴해야 한다"며 이를 위해 고위층 소통 강화, 경제 교류 밀착, 인문교류 활성화, 다자주의 중점 협력을 제시했다.

전경련, 추궈훙 대사 초청 간담회
전경련, 추궈훙 대사 초청 간담회

(서울=연합뉴스) 전경련은 12일 추궈훙 주한중국대사 초청해 중국 사업·투자환경 및 중국 비즈니스 개선방향을 의제로 간담회를 개최했다. 추궈훙 주한중국대사(왼쪽 두번째)가 기조강연을 하고 있다. [전경련 제공]

그는 "전략적 소통 강화의 발전단계가 서로 다른 만큼 이해가 필요하며, 고위층 리더십으로 소통을 강화하고 장기적이고 전략적 관점에서 서로 지지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또 "중요한 무역파트너로서 질적 도약을 해야 한다"며 "한국의 신남방정책과 중국 일대일로에 많은 공통점이 있으므로 각자 비교우위를 발휘해서 동남아 등 3세계 시장을 공략하며 세계무역기구(WTO) 등을 중심으로 하는 다자간무역체제 더욱 확고히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는 미국이 인도태평양전략과 한국의 신남방정책 접점을 모색하며 협력하자고 제안하는 것을 견제하려는 모습으로 보인다.

그는 이어 "한중 인문교류 추진에 다양한 방법과 채널을 동원해서 한중관계 발전이 보편적인 신념으로 자리잡도록 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와 함께 "양국은 국제지형문제, 기후변화, 테러리즘, 한반도 문제 등을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APEC) 등 국제기구를 통해 국제공조를 강화하고 있으며, 이런 다자주의 체제에서 평화와 완정(完整·완전하게 갖춤)을 도모하고 국제질서가 합리적 발전으로 나가도록 해야 한다"고 말했다.

[전경련 제공]

[전경련 제공]

추 대사는 앞으로 중국이 시장개방 지속 확대, 하이난(海南) 자유무역항 건설 박차 등 개방의 틀 개선, 외국자본 시장진입 완화 등 사업환경 개선, 한중일 자유무역협정(FTA) 협상 등 다자간, 양자간 협력 강화, 일대일로(一帶一路:육상·해상 실크로드) 지속 추진에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추 대사는 올해 제4차 전당대회에서 중국은 사회주의 시스템을 중심으로 국가안보, 주권, 세계평화 공동 촉진을 추진할 것을 의결했다고 전했다.

이날 권태신 전경련 부회장은 간담회 인사말에서 한중 경제관계를 사드사태 이전으로 정상화할 것을 요청했다. 간담회에는 김희용 동양물산기업 회장, 우기홍 대한항공[003490] 대표이사, 박준 농심[004370] 부회장, 김진국 하나투어[039130] 사장 등 기업인 18명이 참석했다.

merciel@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